홈 > 함께하는즐거움 > 주변관광 > 한국이민사박물관
 
 
 
 월미도 놀이공원

마이랜드는 자연풍광이 뛰어나고 역사가 깊은 월미도에서 1992년 9월에 개장하였으며 지금까지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을 받아오고 있습니다.
특히 마이랜드의 아폴로디스코는 여러 연인들과 관광객들이게 인기가좋고 2층에 설치된 바이킹은 그높으민큼이나 더 많은 스릴을 느낄 수 있으며 다른 여러 가지 놀이시설을은 연인들이나 가족들과 함께 즐길 수 있도록 준비되어있습니다.

 
 월미산

월미도 중앙에 위치한 인천상륙작전의 전적지인 월미산, 그동안 군부대가 사용해 민간인 출입이 불가능했던 18만여평의 월미산이 2001년 일반에게 개방되었다. 이 산에 오르면 인천 앞바다와 작약도 ·팔미도 ·무의도 ·덕적도 등 크고 작은 섬을 감상할 수 있으며 영종도 인천공항을 오르 내리는 항공기들도 한눈에 들어온다.

 
 인천 차이나타운

○ 차이나타운에는 옛부터 전국적으로 이름난 청요리집들이 있었다. 공화춘이나 중화루가 그것이다. 전국 각지에서 정통 청요리를 맛보기위해 인천에 몰려들기도 했다.
우리나라 자장면이 시작된 곳도 바로 공화춘. 이곳엔 당시 웅장했던 옛 건물이 아직도 남아있어 화려했던 그 시절을 회상하게 한다.
○ 이 일대에 최근 그 시절의 맥을 잇는 청요리집들이 하나둘 늘고 있다.
30년 전통의 풍미와 옛 중화루 주방장의 손자가 운영하는 자금성, 그리고 대창반점, 상원 등이 그것이다. 해마다 이 거리에서는 세계원조 자장면 맛보기 행사가 열린다.